빅스 홍빈 애매한 국밥 진상 되다, 공항 거지→옥탑방 꽃미남

0
53

[연예팀] 홍빈이 연기를 뽐냈다.

홍빈은 7월26일 방송된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 2회에서 웹툰 작가 황제욱 역을 맡아 공항 거지에서 옥탑방 꽃미남으로 첫 등장부터 반전 변신을 보여주며 완벽한 비주얼과 매력적인 캐릭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홍빈이 극중에서 맡은 황제욱은 하루 한 번씩 국밥 배달부이자 깜찍한 마녀인 강초롱(윤소희)에게 전화를 걸어 애매한 주문의 국밥을 시키는 진상 손님이자 현재 100위권 언저리를 오가며 언제 잘릴지 모르는 위기에 처한 웹툰 작가다.

이날 방송에서 홍빈은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정감 가는 인상에 캐릭터의 특징을 살린 능청스러운 모습과 다채로운 표정으로 첫 등장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룹 빅스 멤버에서 연기돌로 완벽 변신에 성공하며 시청자에게 색다른 매력을 선사한 것.

홍빈은 극중 맡은 황제욱 캐릭터인 장난치기 좋아하고 넉살이 좋은 성격을 능글맞은 표정과 발랄한 말투에 담아내며 화려한 첫 등장을 알렸다.

특히 첫 등장 회차에서 “2인분인 듯 2인분 아닌 2인분 같은 1인분”이라는 배달 주문 대사를 맛깔나게 살려 캐릭터의 특징을 완벽히 드러내는 연기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황제욱의 등장이 국밥집 아가씨 강초롱과 재벌 2세 건물주 마성태(현우) 사이에서 긴장감을 유발시킬 예정이라 홍빈의 연기 활약상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능청스러운 웹툰 작가로 완벽 변신한 홍빈이 출연 중인 드라마 ‘마녀의 사랑’은 50년 전통 국밥집을 운영하는 세 마녀와 동거하게 된 재벌 2세 건물주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로 매주 수목 오후 11시 MBN을 통해 방송된다.(사진출처: MBN ‘마녀의 사랑’ 방송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